• 코스피

    2,936.44

    (▼43.83 -1.47%)

  • 코스닥

    1,005.89

    (▼9.77 -0.96%)

  • 코스피200

    385.07

    (▼6.86 -1.75%)

HOT

대성에너지, 종합상황실 본사 이전…"컨트롤타워 기능 강화할 것"

  • 입력 2021-11-25 13:42:52
  • 박남철 기자
center
(사진=대성에너지)
[핀포인트뉴스=박남철 기자] 대성에너지는 대구 동구 동촌로에서 서울 중구 명덕로 1층으로 종합상황실 사무 공간을 이전했다고 25일 밝혔다.

도시가스 공급·안전관리 업무 통합 컨트롤타워 기능을 강화하기 위해 시행됐다. 안전관제 및 안전공급기획, 긴급 상황대응 업무를 본사에 영상매체 각종 이미지 정보와 상황을 여러 개의 스크린을 통해 동시에 구현할 수 있는 470인치 대형 DID 뷰 멀티디스플레이 시스템을 구축하고, 기존에 다수의 케이블을 통해 송출되던 영상장비를 통합 IP WALL CONTROLL 시스템을 도입해 통합관제 시스템을 한 단계 업그레이드 했다.
상황실과 상황지휘실 사이 벽면에 미라클 글라스 시공하여 3D 전사방식 MAP BOARD시스템을 구축해 긴급사태 및 비상상황 발생 시 안전관리총괄자의 신속한 상황 판단에 최적화된 시스템을 구축했다. 시스템 운영서버에 면진 설계방식을 적용해 지진 등 각종 재난 발생 시에도 상황실 운영의 안전성을 높였다.

윤홍식 대표이사는“대성에너지 종합상황실 본사 이전을 통해 신속한 재난 대응체계를 구성함과 동시에 안전관리 업무 연속성이 한층 강화됐다.”며, “유관기관과 신속한 상호협력시스템을 다시 한 번 점검하고 만일의 경우라도 대비하는 자세로 더욱 종합적인 안전관리체계를 구축해 안전한 도시가스를 공급할 수 있도록 최선을 다하겠다.”고 말했다.

박남철 기자 pnc4015@daum.net

<저작권자 © 핀포인트뉴스, 무단 전재 및 재배포 금지>

오늘의 HOT 뉴스

Pin's Pick

바로가기

포토뉴스 2021년 11월 29일