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 코스피

    3,202.32

    (▼40.33 -1.24%)

  • 코스닥

    1,031.14

    (▼12.99 -1.24%)

  • 코스피200

    423.91

    (▼5.58 -1.30%)

20·30대 부자 중 반은 비트코인 등 보유…자산규모 절반이 넘기도

  • 입력 2021-06-20 13:44:53
  • 김예슬 기자
center
CNBC 밀리어네어 조사 결과에 따르면 투자 가능 자산 100만 달러 이상을 보유한 밀레니얼 세대(1980년대 초반~2000년대 초반 출생한 세대) 자산가의 47%가 재산의 4분의1 이상을 비트코인, 이더리움 등의 암호화폐로 보유하고 있는 것으로 나타났다. 또한 3분의 1 이상이 재산의 최소 50%를 암호화폐에 투자했다고 답했다.

이번 조사는 투자 가능 자산이 최소 100만 달러 이상인 750명의 투자자를 대상으로 진행됐다. 반면 고령의 자산가의 경우 10% 만이 재산의 10분의1 이상을 암호화폐로 보유하고 있는 것으로 조사됐다. 83%가 암호화폐를 보유하고 있지 않다고 답했다.
이와 관련해 조사를 진행한 스펙트렘 그룹의 조지 월퍼 사장은 "젊은 투자자들이 이 새로운 아이디어(암호화폐)에 더 지적으로 관여하고 있다. 반면 고령 또는 베이비부머 세대 자산가들은 "합법적인가?"라고 물음표를 던지고 있다"고 설명했다.

한편 NFT와 관련해서는 베이비부머 자산가의 98%는 NFT를 보유하지 않았다. 반면 밀레니얼 세대의 경우 절반이 NFT를 보유하고 있는 것으로 나타났다.

김예슬 기자 combineadnew@thekpm.com

<저작권자 © 핀포인트뉴스, 무단 전재 및 재배포 금지>

오늘의 HOT 뉴스

Pin's Pick

바로가기

포토뉴스 2021년 08월 01일