베리굿 조현, ‘섹시’→ ‘호러퀸’ 연기 도전장

2021-03-04 17:58:28

center
(사진=스마일이앤티)
베리굿 조현이 호러퀸에 도전한다.

영화 ‘최면’은 최교수(손병호)에 의해 최면 체험을 하게 된 도현(이다윗)과 친구들에게 시작된 악몽의 잔상들과 섬뜩하게 뒤엉킨 소름 끼치는 사건을 그린 공포 스릴러.

최근 연기에 도전하며 활동 영역을 넓히고 있는 조현은 2016년 베리굿으로 얼굴을 알렸다. 랩, 춤, 작사 등을 소화하며 다재다능한 면모를 보여주는 그녀는 밝고 통통 튀는 매력으로 팬들의 사랑을 받고 있다. 또한, 승마나 등산 등 다양한 취미를 선보이며 미모와 체력을 모두 갖춘 모습으로 대중들과 소통을 이어나가고 있다
조현은 이번 ‘최면’에서 현직 아이돌이면서 대학 생활을 하는 ‘현정’ 역을 맡아 캐릭터에 동화되며 몰입도 높은 연기를 선보였다. ‘현정’은 왕성한 활동을 하며 스포트라이트를 한 몸에 받는 아이돌이지만, 대학 내에서는 친구들의 시기 질투로 괴롭힘에 시달리는 인물이다. 스트레스에서 벗어나고자 우연히 경험하게 된 최면 치료로 인해 삶이 파괴되기 시작하는 불안정한 캐릭터 ‘현정’을 완벽하게 소화해 낸 조현은, 그동안 어필해 온 섹시한 이미지를 탈피하여 수수한 여대생으로 변신했다. 특히, 환영과 공포에 시달리는 조현의 강렬한 공포 연기는 관객들에게 심장을 조이는 긴장감과 오싹한 경험을 선사할 것이다.

베리굿 조현의 새로운 이미지 변신이 기대되는 ‘최면’은 오는 이달 개봉 예정이다. (뉴스=bnt뉴스)

차혜린 기자 chadori95@thekpm.com

<저작권자 © 핀포인트뉴스, 무단 전재 및 재배포 금지>

이 기사를 공유하세요.

오늘의 HOT 뉴스

파주
한국건강관리협회

CEO

1/5