변창흠 LH 사장 공식 퇴임…"1년7개월 간 열정적으로 일했다"

2020-12-14 10:23:42

변창흠 사장, 신임 국토교통부 장관 지명...LH 사장직 내려 놓아
2019년 4월 LH 사장 첫 취임...다양한 정책과제 성공적 수행
변 사장 "LH, 국민 니즈에 맞는 모델 발굴 및 변화 창출하는 기관 되기를"

center
변창흠 한국토지주택공사(LH) 사장.
변창흠 한국토지주택공사(LH) 사장이 신임 국토교통부 장관으로 지명된 가운데 지난 1년 7개월 간 역임해온 LH 사장직을 공식적으로 내려 놓는다.

LH는 14일 오전 9시 30분 한국토지주택공사 본사 강당에서 변 사장의 공식 퇴임식을 가졌다고 밝혔다.

변 사장은 2019년 4월 제4대 LH 사장에 취임해 LH에 주어진 다양한 정책과제를 성공적으로 수행했다. 주거복지로드맵 공급목표를 차질없이 달성하고 도시재생, 정비사업 분야에 새로운 사업모델을 도입해 주민과 지역의 문제를 효과적으로 해결했다. 작년과 올해 2년 동안 LH 출범 이후 가장 많은 31.3만호의 주택을 공급하고, 3기 신도시를 비롯한 1460만평 규모의 신규 택지 지정을 달성하기도 했다.

뿐만 아니다. 한-미얀마 경협산단 기공식을 비롯해 19개국 35개 프로젝트의 다양한 사업도 추진했다. 한국판 뉴딜을 선도적으로 이끌었다는 평을 받는다. 8.4 수도권 주택공급 확대정책과 11.16 전세대책에도 아이디어 제안과 실행을 통해 LH가 중추적인 역할을 담당하도록 기여했다.

퇴임식은 코로나 상황을 감안하여 임원 등 최소 인원만 참석했다.

퇴임식에서 변 사장은 "지금까지 부동산 분야에서 다양한 활동을 해왔지만 LH에서 보낸 1년 7개월이 가장 열정적으로 일했던 시간"이라며 "앞으로도 LH가 국민의 새로운 니즈에 맞는 모델을 발굴하고 실행해, 체감할 수 있는 변화를 창출하는 기관이 되기를 바란다"고 말했다.

안세준 기자 to_seraph@naver.com

<저작권자 © 핀포인트뉴스, 무단 전재 및 재배포 금지>

이 기사를 공유하세요.
파주
그래비티
동국대학교
한국건강관리협회
삼성증권

CEO

1/5