한국외대, 송도 데이터 사이언스 혁신 캠퍼스 출범

2020-11-20 09:44:02

한국외대, 현대건설·한국투자증권과 손잡고 ‘디지털 뉴딜’ 혁신 나선다
총 3,000억 규모 사업비 중
최첨단 강의 연구동 및 기숙사 건립을 위해 600억 투입

[핀포인트뉴스=차혜린 기자]
한국외국어대학교(HUFS)가 오늘(20일) 서울캠퍼스 대학본부에서 송도캠퍼스를 데이터 사이언스 기반 산학협력 혁신 캠퍼스로 개발하기 위하여 현대건설, 한국투자증권, ZINOL D&C와 3,000억원 규모의 송도캠퍼스 개발 사업협력 양해각서를 체결한다.

산학협력 혁신 캠퍼스 개발을 위해 3,000억 원의 투자를 유치하여, 송도캠퍼스 부지에 데이터 플랫폼 Complex , 강의 연구 Complex , Global Standard 기숙사 등을 건축하고, 산·학·연 데이터 플랫폼 캠퍼스를 조성할 계획이다. 특히, 한국외대는 첨단(신기술)분야 학과를 송도캠퍼스에 신설하여 4차 산업혁명 주요 기술인 AI, 빅데이터 등 첨단산업 분야 인재 양성을 목표로 하고 있다.

데이터 저장·처리·분석·지식추출·서비스 기능을 더한 데이터 플랫폼 캠퍼스는 입주 기업의 인프라, 인력 및 빅데이터를 대학의 교육·연구 인력 양성에 활용하고, 산학협력기금 조성을 통해 최적의 데이터 사이언스 교육·연구환경을 조성하여 우수 학생을 유치하는 캠퍼스 형태로, 특히 IFEZ(인천경제자유구역청) 첨단산업클러스터 조성에 기여할 것으로 기대된다.

한국외대는 이번 사업이 대학가에도 ‘디지털 뉴딜’의 바람이 불기 시작한 것으로, 이번 MOU가 대규모 산·학·연 협력이 본격화하는 신호탄이 될 것이라고 내다본다.

차혜린 기자 chadori95@gmail.com

<저작권자 © 핀포인트뉴스, 무단 전재 및 재배포 금지>

이 기사를 공유하세요.
한국건강관리협회
파주컨트리클럼

CEO

1/5