현대엔지니어링-인하대병원, 해외근무직원 대상 비대면 진료서비스 시행

2020-09-21 13:52:46

세계 각지 현대엔지니어링 건설현장 직원에 비대면 진료 시행
인하대병원 의료진이 1:1 화상상담 통해 정확한 진단 및 처방 제공

center
/사진제공=현대엔지니어링
[핀포인트뉴스=안세준 기자]
현대엔지니어링은 인하대병원과 협력해 해외근무·해외출장중인 임직원을 대상으로 비대면 진료서비스를 시행한다고 21일 밝혔다.

진료 대상은 말레이시아, 인도네시아, 쿠웨이트, 투르크메니스탄, 폴란드 등 현대엔지니어링이 진출해 있는 국가에 근무중이거나 출장 중인 현대엔지니어링 임직원인데, 앞으로도 진료 가능 국가 수를 늘려나갈 계획이다.

비대면 진료서비스는 임직원이 PC 및 스마트폰을 사용해 온라인 의료 상담 전용 홈페이지에서 진료 예약을 진행하면, 지정된 시간에 담당 의사가 1:1 화상진료를 제공하는 방식으로 진행된다.

이를 통해 그 동안 언어 접근성의 어려움 및 열악한 의료환경으로 인해 제대로 된 의료 인프라를 누리지 못한 임직원들에게 꼭 필요한 제도로 자리매김할 것으로 기대된다.

특히, 이번 의료 진료는 기존에 시행된 비대면 상담과는 다르게 현지 병원에서 받은 검사결과 기록에 대한 심화 진료도 가능하며, 국문·영문 처방전도 발행된다.

현대엔지니어링 관계자는 “해외에서 다양한 사업을 수행하고 있는 대한민국 근로자들에게 비대면 진료를 제공할 수 있게 됐다”며, “앞으로도 지속적으로 인하대병원과의 협력을 통해 임직원들이 온라인 의료상담 및 자문서비스 이용에 불편함이 없도록 최선을 다하겠다”고 밝혔다.

인하대병원 관계자는 “우리 국민들이 해외에서 현지 의료기관을 이용하는 데 애로사항이 많다는 이야기를 오랫동안 들어왔다”며 “이번 협약을 시작으로 현대엔지니어링과 세심하게 소통하면서, 해외 파견 근로자들이 건강에 대한 막연한 불안감을 덜 수 있도록 노력하겠다”고 말했다.

안세준 기자 to_seraph@naver.com

<저작권자 © 핀포인트뉴스, 무단 전재 및 재배포 금지>

이 기사를 공유하세요.

CEO

1/5