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코로나 백신개발 되길"…구광모 LG회장, 국제백신연구소에 10억 쾌척

2020-07-27 13:15:34

center
사진=뉴시스
[핀포인트뉴스=박찬식 기자] "코로나19로 고통받고 있는 많은 사람을 구하고 싶다."

구광모 LG그룹 회장이 신종 코로나바이러스 감염증(코로나19)의 백신 개발을 돕기 위해 10억원의 사재를 출연해 연구기관에 기탁했다.

27일 국제백신연구소(IVI) 한국후원회는 구광모 회장이 코로나19 팬데믹(세계적 대유행)으로 인류의 건강이 위협받고 있는 상황에서 코로나19 백신 연구를 진행하고 있는 국제백신연구소에 개인기부금 10억원을 기탁했다고 밝혔다.

IVI는 "구 회장이 국제백신연구소에 대한 후원을 통해 백신개발이 더욱 속도를 냄으로써 함께 이 어려움을 극복하는 데 도움이 됐으면 한다는 기부 취지를 전했다"고 설명했다.

구 회장의 기부금은 IVI한국후원회를 통해 IVI로 전달됐다. IVI는 인체 면역체계의 코로나 19 예방 원리를 이해하기 위한 연구, 코로나 19 백신 등에 대한 인체 면역반응을 개선하기 위한 연구, 코로나 19 백신들이 유도하는 중요한 면역반응을 측정하는 IVI의 역량 강화와 세계 전역의 코로나 19 백신 임상시험 대상 지역 준비 등에 기부금을 사용한다는 계획이다.

제롬 김 IVI 사무총장은 "코로나19 백신 개발을 돕기 위한 구광모 회장의 따뜻하고 시의적절한 후원에 깊은 감사를 표한다"며 "IVI는 협력기관들과 힘을 모아 백신이 하루속히 개발될 수 있도록 최선을 다할 것"이라고 말했다. 이어 "구 회장의 소중한 기부가 전세계 사람들을 위해 최대한의 효과를 낼 수 있도록 하겠다"고 덧붙였다.

IVI한국후원회장인 박상철 전남대 석좌교수는 "우리 국민과 전 세계인들이 코로나 19로 엄청난 고통을 겪고 있는 가운데, 구광모 회장의 기부는 백신을 하루속히 개발 보급하고자 하는 IVI와 협력기관들의 노력에 큰 힘이 될 것"이라면서 "구 회장의 배려와 아낌없는 성원에 진심으로 감사를 드린다"고 밝혔다.

누리꾼들은 "정말 좋은 일했다" "꼭 백신개발 될 것"등 응원을 보냈다.

박찬식 기자 news@pinpointnews.co.kr

<저작권자 © 핀포인트뉴스, 무단 전재 및 재배포 금지>

이 기사를 공유하세요.

CEO

1/5