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 코스피

    2,614.49

    (▼94.75 -3.50%)

  • 코스닥

    849.23

    (▼32.86 -3.73%)

  • 코스피200

    348.58

    (▼12.25 -3.39%)

HOT

등교 첫날 고3 2명 ‘코로나19’ 확진…인천 5개구 66개교 고3 전원 귀가

  • 입력 2020-05-20 13:59:37
  • 안세준 기자
시교육청 "동선 파악 어려워 등교 여부 추후 결정"
center
[핀포인트뉴스=안세준 기자] 인천시교육청은 등교 첫날인 20일 고3 학생 2명이 ‘코로나19’ 확진 판정을 받자 등교했던 고교생 전원을 귀가 고치했다.

인천시교육청은 등교 개학한 10개 군·구 125개 고등학교 가운데 미추홀구·중구·동구·남동구·연수구 등 5개구 66개 고등학교 고3 학생 전원을 귀가 조치했다고 밝혔다.

앞서 고3 등교개학 첫날인 이날 오전 고교 3학년 학생인 A(18)군과 B(18)군 등 2명이 코로나19 확진판정을 받았다.
시교육청은 인천에서 ‘코로나18’ 감염이 확산됨에 따라 66개교와 하루 등교개학이 보류됐던 3개교에 대한 등교개학을 당분간 잠정 보류할 방침이다.

A군과 B군은 '이태원 클럽발' 확진자인 학원강사와 접촉 후 확진 판정을 받은 제자(인천 119번)와 그의 친구(인천 122번)가 6일 방문한 코인노래방을 방문했다가 확진됐다.

이 노래방에서는 A군 등 2명을 포함해 모두 7명의 확진자가 발생했다.

시교육청 관계자는 "일부 확진자가 다중이용시설을 많이 이용해 동선 파악에 어려움을 겪고 있어 등교개학 시기가 현재까지 불투명하다"고 설명했다.

안세준 기자 to_seraph@naver.com

<저작권자 © 핀포인트뉴스, 무단 전재 및 재배포 금지>

오늘의 HOT 뉴스

Pin's Pick

바로가기

포토뉴스 2022년 01월 28일